상세보기

LS ELECTRIC, 티엘비와 스마트 제조 인프라 구축 디지털 혁신 공동체 설립 김용준 기자입력 2022-03-08 17:37:51

티엘비 선도형 디지털 클러스터 참여기업(사진. LS ELECTRIC)

 

LS ELECTRIC과 티엘비가 14개 중소기업들과 손잡고 스마트 제조 인프라 구축에 나선다.

 

LS ELECTRIC 자동화CIC는 최근 경기도 안산시 반월 산업단지에 위치한 티엘비와 선도형 디지털 클러스터 사업의 대표 공급기업에 선정돼 본격적으로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2021년 신설된 ‘선도형 디지털 클러스터’ 사업은 선도기업인 티엘비와 전후방 밸류체인을 구성하는 14개 협업기업을 컨소시엄으로 구성해 각 공장간 데이터·네트워크 기반의 상호 연결을 기반으로, 공동 자재관리부터 수주·생산·유통 등 공장 운영 전반에 걸쳐 반도체 부품 제조 협업 체계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22년 2월부터 2024년 2월까지 2년간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정부지원금 포함 약 90억 원의 예산으로 ▲산업용 사물인터넷(IoT)을 통한 데이터 수집 ▲클라우드 기반 플랫폼 운영 ▲빅데이터 분석 ▲인공지능 적용 등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을 채용한 10대 핵심 이행과제를 중점적으로 수행, 데이터 기반의 최적 의사결정이 가능한 스마트 제조 환경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사진. LS ELECTRIC)

 

양사는 본 사업을 통해 클러스터에 참여한 티엘비와 참여기업 간의 상생협력은 물론 공급기업과 수요기업 간의 ‘디지털 혁신 공동체’를 실현해 향후 스마트공장 구축을 희망하는 다양한 기업들에게 디지털 시대에 맞는 새로운 혁신 모델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티엘비 관계자는 “2개년 간의 사업 추진을 통해 클러스터 참여 기업 스마트공장을 고도화 수준까지 향상시키는 중·장기 로드맵을 수립했다”라며 “궁극적으로 티엘비의 ‘K-등대공장’ 등재를 목표로 지속적인 노력과 투자를 병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LS ELECTRIC관계자는 “상생형 스마트 팩토리 플랫폼인 ‘테크 스퀘어(Tech Square)’를 비롯해 ‘엣지 허브(Edge Hub)’를 활용한 디지털 기반의 지능형 생산체계 구축 및 운영, 등대공장 인증 경험 등 노하우를 적극 공유할 것”이라며 “공급기업과 수요기업 간 파트너십을 근간으로 하는 ‘디지털 혁신 공동체’를 실현하는 것이 최종 목표”라고 설명했다.

김용준 기자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