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보기

랍코리아, 새만금 프로젝트에 케이블 150만m 공급 태양광 전용 케이블로 국내 태양광 시장 수준 끌어올려 문정희 기자입력 2021-07-30 15:12:38

ÖLFLEX® SOLAR XLWP(사진. 랍코리아)

 

랍코리아가 새만금 프로젝트에 태양광 전용 케이블을 공급한다.

 

랍코리아는 새만금 태양광 발전 사업에 태양광 전용 케이블 ‘ÖLFLEX® SOLAR XLWP’를 공급한다고 28일 밝혔다.

 

새만금 태양광 발전 사업은 전라북도 군산 새만금 지역에 태양광 2.4GW, 풍력 0.1GW, 연료전지 0.1GW 등 3G급 용량의 재생 에너지 발전 단지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2030년까지 약 6조6000억원이 투입된다. 완공 시 연 4679GWh의 전력이 생산돼 약 170만 가구에 전기를 공급할 수 있으며, 온실가스도 206만9000t(소나무 3억 그루) 감축할 것으로 전망된다.

 

랍코리아의 ÖLFLEX® SOLAR XLWP는 총사업비 1476억원이 투입되는 100㎿급 육상 태양광 1구역에 공급된다. 총 계약 물량은 150만m로, 7월 납품을 시작해 30만m를 공급 완료했다.

 

ÖLFLEX® SOLAR XLWP는 내후성, 자외선(UV) 저항성, 오존 저항성, 염해 방지 등을 갖춘 제품으로 기계적 충격에 강한 게 특징이다.

 

랍코리아는 10년 전부터 TUV 인증을 받은 태양광 전용 케이블을 생산해 국내외에 판매하고 있다. 이번 계약도 오랫동안 발전을 거쳐온 제품 품질이 긍정적으로 반영됐다는 게 랍코리아의 설명이다.

 

랍코리아는 앞으로 남은 개발 구역에도 맞춤형 전용 케이블을 제공, 국내 태양광 전선 시장의 수준을 한층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랍코리아 홍보 담당자는 “이번에 수주한 1구역 외에도 2~3구역에 맞춰 수상 태양광에 맞는 전용 케이블을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며 “이번 계약 체결로 국내 태양광 케이블에 TUV 인증을 받은 안정된 제품을 쓰는 시장이 마련되며 태양광 전용선에 대한 저변 확대를 가져왔다고 본다”고 말했다. 
 

문정희 기자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