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보기

강원대학교병원, 인공지능 기반 의료서비스 개발 MOU 체결 인공지능 솔루션 활용 정밀의료 첫발을 떼다 최난 기자입력 2020-06-30 08:53:52

강원대학교병원이 뷰노와 의료 서비스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강원대학교병원)

 

강원대학교병원이 지난 6월 29일(월) 인공지능 솔루션 개발 기업 뷰노와 AI 기반 의료 서비스 개발 MOU 체결하며 정밀의료 분야 첫발을 뗐다. 이날 협약에는 강원대병원 이승준 원장과 뷰노 김현준 대표집행임원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도입하게 된 첫 AI 솔루션 ‘본에이지’는 인공지능 기반 골연령 진단 소프트웨어로 성조숙증과 저신장증 진단에 활용된다. 국내 아동환자 수만명을 통해 확보된 수골 X-ray 영상 데이터셋을 딥러닝 기법으로 자동분석, 의사의 진단을 보조하는 방법이다. 해당 솔루션은 인공지능(AI) 기반 의료기기로는 국내 최초로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판매허가를 받은 제품으로 강원 지역에는 강원대병원이 최초 도입했다.

 

강원대병원은 이 솔루션을 통해 의료진의 판독 정확도 8% 향상, 판독 시간 40% 절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아동 환자에게는 AI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예상 신장 및 성장곡선 등 성장전망 정보를 제공해 전문의의 진단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향후 치료계획 수립에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강원대병원 이승준 원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수도권 주요 의료기관과 차이가 없는 고품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단초를 마련해 기쁘다”고 말하며 “차후에도 인공지능 솔루션을 지속 도입해 강원도 정밀의료 분야를 선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협약사인 뷰노는 X-ray·CT·MRI 등 의료 영상 데이터부터 생체신호까지 광범위한 의료데이터를 분석하고 진단하는 솔루션 개발 전문 기업으로 서울아산병원, 강북삼성병원, 국립암센터 등 다기관과의 임상시험 및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최난 기자
질의(QUERY)를 실행하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질의(QUERY)문을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