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보기

건국대-우아한형제들, 배달로봇 시대 열기 위한 '파트너' 관계 구축! 정대상 기자입력 2019-05-30 18:20:47

건국대학교와 우아한형제들이 양해각서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건국대학교).

 

건국대학교가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과 자율주행 배달로봇의 상용화 및 사람과 로봇 간의 상호작용 연구 협력을 위한 제휴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업무협약식은 지난 5월 2일(목)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 행정관에서 건국대학교 민상기 총장과 우아한형제들 김봉진 대표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협약에 따라 우아한형제들과 건국대학교는 자율주행 배달로봇이 실생활에 활용되기까지 필요한 다양한 연구를 함께할 계획이다. 올해 안에 건국대학교 캠퍼스에서 자율주행 배달로봇의 실외 주행 테스트를 추진한다는 구체적인 방안도 포함됐다. 이번 협정을 바탕으로 연구는 건국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디지털커뮤니케이션 연구센터가 수행한다. 

건국대학교 민상기 총장은 “인공지능, 로봇, 자율주행차량 등 4차 산업의 등장으로 미래가 앞당겨지고 있는 현 시점에서 학생들이야말로 미래 산업을 이끌 핵심 자원”이라며 “우아한형제들같은 기술 기업과의 협력은 학생들에게 앞선 경험과 교육을 선물해 줄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대상 기자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