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보기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로봇 표준 선도 위해 중국과 손잡는다 한-중 로봇인증 공동협력 업무협약식 개최 김지연 기자입력 2019-03-12 10:34:03

한-중 로봇관련 표준·인증 상호협력 및 시험기관 간 네트워크 구축 MOU 기념촬영(사진. 한국로봇산업협회)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상하이전기과학연구소, 중국검험인증그룹코리아컴퍼니는 지난 3월 7일(목),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한-중 로봇관련 표준·인증 상호협력 및 시험기관 간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한국로봇산업진흥원 문전일 원장과 상하이전기과학연구소 왕아이궈 부총재, 중국검험인증그룹코리아컴퍼니 위카이궈 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양국 간의 상호협력과 로봇 기업의 판로촉진을 위한 협정서에 서명했다.

 

이번 협약 체결은 지난해 5월 서울에서 개최된 ‘제3차 한·중 산업장관회의’ 협력 의제(산업정책 교류, 기계·로봇, 자동차, 공업녹색발전, 디스플레이·반도체) 중 하나인 기계·로봇 분야에 대한 실행 계획에 따라 이뤄졌다.

 

협정서에 사인하고 있는 한국로봇산업협회 문전일 회장(사진 우측) 및 기관장들(사진. 한국로봇산업협회)

 

체결식에 참여한 3개 기관은 그동안 한국과 중국에서 실무자 간 논의를 통해 도출된 사안들을 바탕으로 한·중 산업장관회의에서의 실행 계획안을 협정서에 담았다.

주요 협약 내용은 로봇제품에 대한 표준‧인증 상호협력을 골자로 ▲한·중 표준인증 공동위원회 발족 및 상호 인증기준 협력방안 논의 ▲로봇 표준인증 관련 한·중 정례회의 및 공동세미나 개최 ▲ 국내기업과 연계한 시범인증 및 공동사업협력 등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개인서비스 로봇 및 물류, 제조업용 로봇 등의 안전 및 전자파적합성에 대한 시험평가 방법 등에 대한 연구가 활발하게 추진될 전망이다.

 

문전일 한국로봇산업진흥원장은 “로봇 분야의 표준인증은 산업발전의 패러다임을 전환하는 중요한 촉매제로써, 한국과 중국이 협력해 글로벌 시장에서 로봇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한편 협약식에 참석한 기관들은 같은 날 국내 로봇기업을 대상으로 기술세미나를 개최해 국내 로봇기업들이 유럽, 미국, 중국, 한국의 로봇 표준인증 개발동향을 한 자리에서 들을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김지연 기자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