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보기

인천광역시, 서울대학교와 4차 산업혁명시대 로봇분야 협력 김지연 기자입력 2018-09-13 16:49:04

인천광역시와 서울대학교가 로봇산업 육성 및 로봇랜드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인천광역시와 서울대학교는 로봇기술과 예술을 융합한 로봇문화를 확산함으로써 로봇랜드의 성공적 추진과 국내 로봇산업 육성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지난 9월 12일(수) 인천광역시와 서울대학교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해 로봇산업 육성 및 로봇랜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인천시 로봇산업 육성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신성장산업과에서 로봇랜드 활성화를 위한 신규 로봇 콘텐츠를 발굴하는 과정에서 서울대학교 예술과학센터와 인연을 맺게 되었고, 금년 상반기 서울대학교와 로봇랜드 내 예술과학센터 입주 및 로봇콘텐츠 개발, 로봇과 예술분야 산학협력 등 로봇산업 육성에 대해 전략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서울대학교 예술과학센터가 인천로봇랜드에 입주해 공연용 로봇콘텐츠인 드럼로봇을 개발하는 것으로, 올해 11월초부터 로봇타워 1층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로봇과 예술의 조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향후 서울대학교는 로봇랜드 내 체험형 공익시설을 포함한 로봇콘텐츠에 대한 기획 및 자문, 공동개발 등에 대해 지속적인 협력을 해 나갈 예정이다. 


인천시 박남춘 시장은 “서울대학교는 세계적인 명문대학으로 국내 다른 지자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도움을 받고 싶어하는 기관이다. 이번 서울대학교와 로봇분야에서 협력을 하게 된 점은 인천 입장에서 큰 기회가 될 것이며, 특히 4차 산업혁명시대 로봇의 중요성이 점차 커지고 있는 만큼 예술과의 융합을 통해 시민들이 로봇기술을 배우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많이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인천 로봇랜드 조성 사업은 2017년 7월 1단계 사업인 로봇타워 및 로봇R&D센터를 준공해 85%의 입주율을 보이고 있으며 2단계 사업에 대해서는 수익시설을 확대하는 테마+산업중심의 단계적 개발방식으로 조성실행계획이 변경돼 향후 산업통상자원부에 승인을 획득할 예정이다. 
 

김지연 기자
관련 뉴스
의견나누기 회원로그인
  • 자동등록방지